CAFE

21시의 인기글

카페방문

소울드레서 (SoulDresser)

[스크랩] [♥동물♥]강아지와 단 둘이 귀농한 멍갤러.jpg

작성자처돌지않은처돌이|작성시간19.05.16|조회수52,648 목록 댓글 86

출처 : 여성시대 머쓱타드
http://m.dcinside.com/board/dog/640596
http://m.dcinside.com/board/dog/640687
http://m.dcinside.com/board/dog/641506



1)

작년 10월 15일에 서울에서 경북으로
우리 개 위키랑 단둘이 귀농했다.

참고로 나는 위키 한살 생일 부터 키웠고
처음 맞이한 반려동물이다.
첫주인이란놈이 두들겨 패고 접종도 안해줘서
그동안 파보, 심장사상충 치료해서 살아났고
2년전엔 갑자기 다리 네쪽 다 마비되어 못걸었다.
중증근무력증 이라는 병이었는데
그것도 다 이겨내고 지금은 튼튼하다.
(이 병은 완치 판정이 없어서 나중에 다시 쓰러지면 다시 약먹어야 한다.)

이 병을 치료하면서 귀농을 번갯불에 콩 궈 먹듯 결정해서
빈집 알아보고 귀농했다.


우리는 매일 아침 한시간씩 오후 두시간씩 산책하고
사과랑 감이 많이 나는 동네라 낙과 주워 먹고
여름엔 집앞 냇가에서 매일 물놀이 한다.

혹시 도시에서 혼자 멍멍이 키우면서 사는 사람중에
귀농귀촌에 관심 있는 사람은 연락하면 성심껏 도와주겠다.

분명히 경제적 어려움은 있다.
하지만 하나뿐인 가족과 매일 함께 하며 자연을 벗하는
즐거움이 훨씬 크다.

그리고 책임감 없는 사람들은 개키우지 않길 바란다.

위키 기르면서 돈도 많이 썼지만
사랑 없이는 절대로 기를 수 없는걸 깨우쳤기 때문이다.

나도 위키를 기르지만
위키도 나를 기른다


2)

다음 동물 페이지에 디씨 멍갤글 읽다가 링크타고
들어왔더니 정말 멍멍이들을 사랑하는 갤러들이 많은걸 보고
또 실제 귀농1주년이기도 해서 글을 올렸는데
이게 개념글로 갈 줄 이야.
하나하나 댓글 달고 말려 하다 계속 우리 부자 소식을 듣고
싶단 갤러들의 요청에 용기를 내어

위키와 나의 이야기를 조금 더 해본다.

위키는 이웃에 살던 개인데 하도 짖어서 정말 시끄러웠지.

한편 그때 내가 아는 지인이 자기가 개를 기르는데 남자친구가 두들겨 패서 괴롭다더라고.
나는 뭐 그런가보다 하며 우리집도 이웃에 누가 개를 기르는데
매일 쳐패서 시끄럽다고 그랬어.

눈치빠른 갤러는 알겠지?
지인네 개하고 우리 이웃개는 같은개였던거야.

이걸 어찌 알았냐면
하루는 너무 시끄러워서 따지러 갔는데 개는 죽도록 쳐맞고
있고 옆에선 여자가 말리고 있었어.

너무 심하게 때리더라고. 그래서 야 너 미쳤냐?
개 내놔! 하고 개를 낚아채며 말리던 여자를 봤는데
어머 ! 바로 그 지인이였지.

내가 왜 그랬는지 지금도 모르겠는데 그게 나하고 위키의
첫만남이고 그 뒤로 내가 기르게 됐다.

무턱대고 데리고 온거야.

사실 난 개고기도 먹던 사람이거든. 개한테 돈쓰고 마음쓰는걸 이해 못하던 멍무지랭이였지.

아! ㅈ됐다 ㅠㅠ 내가 왜 ㅠㅠ

어쨌든 그렇게 위키와 나는 함께 살게 됐는데
내가 뭘 알아야지.

사상충은 커녕 건강검진 해야하는것도 몰랐어.
그 때 이미 한살이라 다 큰 상태여서 알아서 밥만 주면
되는줄 알았지.
내가 왜 얘를 데려와서 아까운 돈들여 사료쳐먹이고
해야하나 이런 마음이었어.

그러다 얘가 하루는 픽쓰러져서 죽어가더라고
병원에 갔더니 파보라네. 죽을테니까 놔두래.
근데 얘가 아픈 와중에 나만 쳐다보고 있는데
가슴이 아프더라고.

아! 모르겠다. 일단 살려는 봐야지하는 마음으로
수의사한테 할 수 있는거 다하라고 하고 병원비를
선불로 냈어.
그리고 그 지인한테 당신이 기르던 위키 병원 입원했는데
난 돈벌어야되니까 댁이 좀 지켜보쇼했지.
그리고 사흘뒤에 위키는 기적적으로 살았지.

그 날부터 나는 위키를 아들로 생각하고 기른거야.

무지한 아빠를 만나서 사상충 약도 늦게 먹기 시작했어.
그래서 사상충도 걸리고 ㅠㅠ

물론 이겨냈고.

전에 글에도 썼지만 중증근무력증에 걸려 사지마비도 왔었고
물론 이겨냈지.

위키는 학대의 기억이 있어서 사람을 싫어해.
다른 멍이들이랑도 못어울려.
오줌도 막싸고 아직도 다 쳐물어뜯고
먹을거 앞에서 아비도 못알아봐.

문제견이지.

그래도 나는 위키랑 살게 된걸 후회하지 않는다.

위키는 내 인생을 바꿔줬어.

국민학교 도덕책에 나오는
돈보다 소중한 것이 있다는 뻔하고 거짓말 같은
가치.

누구나 행복해야한다는 가치.

나는 위키를 통해서 배웠다.

누군가는 한없이 나를 사랑해준다는 것도 위키가 가르쳐줬다.



위키 사지마지됐다가 다시 일어선 날
돈 좀 덜 벌어도 우리 둘이 행복하게 잘 살아야겠다는
결심으로 귀농했다.

누군가는 오해할텐데
나 돈도 정말 없고 , 지금 사는 동네에 연고도 없다.

농사와 집은 임차해서 하고 있고
연고는 없지만 좋은 이웃들이 챙겨주셔서
날품팔아서 산다.

그래도 행복하다. 위키가 좋아하니까.

모두들 멍이 처음 데려왔을때를 생각해서 끝까지
책임지기를 바래.

사진 몇 장 더 뿌리고 그럼 이만.

마지막 사진은 내가 자그마하게 짓는 작약 농장이다.
혼자서 멍이 기르는 사람 남녀노소 상관없이
꽃필때 놀러와라.


3)

개념글간것도 위리둥절했는데
힛갤이라니 키리둥절.

히야 악플이란게 이런거구나!!!! 싶다.

악플러들 열심히 악플 달아라 욕많이 먹고
위키랑 오래 살아보마.

힛갤 위력을 실감한다.

댓글들에 달린 의혹 질문 비아냥에 대해 답하려했는데
곰곰히 보니 대답해서 뭐하누.

우리 개아들 위키와 인간아빠인 나에게 응원과 격려 보내준
모든 갤러들에게 고맙다.

앞으로 우리 부자 뒹굴뒹굴 재미나게 잘 살게.


마지막으로 멍이 말고 귀농귀촌에 대해서 부정적으로 쓰고
농촌에 강도들이 있는것처럼 쓴 사람들에게 한마디 하자면

살아보지도 않고 막말하지 말아라.

내가 1년간 느낀바 다 자기하기 나름이다.
내가 운도 좋았지만 지금껏 텃세 한번 안받고
예쁨 받고 잘 산다.
나 없을때 옆집 아주머니는 위키 데리고 대신 물놀이도 해주고
밥도 먹이신다.

갤러들아 앞으로 자주 와서 위키 소식도 올리고
갤러들 소식도 잘 들을게

정말 고마워.

동영상은 물에서 돌던지면 무한 찾아 헤매는 위키.

위키야 주인이랑 행복하게 잘 살아라!

다음검색
현재 게시글 추가 기능 열기
  • 북마크
  • 신고하기

댓글 86

댓글 리스트
  • 작성자보이지 않는 목격자|작성시간19.05.17 위키 행복해!!!ㅠㅠㅠ 원주인은 천벌 받으라긔 진짜!!!!!!!!!!!
  • 작성자벌꿀오소리 처럼|작성시간19.05.17 ㅠㅠㅠㅠㅠㅠ위키야ㅠㅠ
  • 작성자영원한자신감생긴다|작성시간19.05.17 행복하게 잘 살아ㅜㅜㅜ
  • 작성자Lilo&H|작성시간19.05.17 부업으로 웹툰으로 소소한 스토리 그려주라긔ㅜㅜ떼돈벌어서 위키랑 행복한 귀농생활보내시긔
  • 작성자푸른데얀|작성시간19.05.17 둘이 행복하게 잘살라긔 ㅜㅜ
카페 방문해 더 많은 댓글 만나기!

다른 실시간 인기글



맨위로

카페 검색

카페 검색어 입력폼
카페글 URL 복사

링크를 길게 눌러서 복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