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FE


어머니

작성자유심|작성시간14.06.05|조회수2,932,916 목록 댓글 213
글보관 | 신고

댓글

댓글 리스트
  • 작성자cbd3479|작성시간16.02.16 감사합니다
    ,잘보고감니다, 우리에에 현실을 적나라하게 보앗내요 매우감사드림니다 ,유심씨 사랑합니다,
  • 작성자늘대운|작성시간16.03.13 감동 글! 잘 보고 갑니다~
  • 작성자너털|작성시간16.05.07 좋은 아침!!! 먹구름 물러나고 짙은 녹음에 보이지 않는 까치집 사이로 까치들 분주히 오가는 오월 첫주말 아침입니다. '죄송합니다. 죄송합니다. 이제야 알게 되서 죄송합니다.'.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웠던 어머니. 그 크신 은혜에 감사의 담례 한 번도, 고마움에 사랑 표시 한 번도, 수많은 잘못에 용서해달라 말씀 한 번도 제대로 못하고 보낸 어머니... 흐르는 강물에 배 떠나간 뒤 후회하는 '나'되지 말고, 배 있을 때 돌보는 날이 되기를... 어버이날을 즈음하여...
  • 작성자고재금|작성시간16.06.11 어머니 고맙습니다 감사합니다 그리고 미안합니다 사랑합니다
  • 작성자짱꾸세|작성시간16.06.17 감사합니다 행복하세요
댓글 전체보기

관련 카페글


카페 검색

카페 검색어 입력폼
카페글 URL 복사

링크를 길게 눌러서 복사하세요.